• 14+15_yc

    암 치료의 중심은 항암치료

    항암치료 외면한 암 치료는 도박과 같은 행위 물론 진행 암인 경우 현대의학적 표준치료로 암을 완전히 치료할 수는 없습니다. 하지만 현대의학적 표준치료는 지난 반세기 동안 객관적인 증거를 쌓아왔습니다. 항암치료는 가장 확실한 암 치료 수단입니다. 김진목(이하 김): 안녕하십니까. 오늘은 아주 특별한 손님을 모셨습니다. 류영석 원장님입니다. 류 원장님은 혈액종양내과 전문의이자 거슨요법의 권위자입니다. 과거에는 강북삼성병원 혈액종양내과 전문의로 계시다가 […]

  • 3_yc

    암 투병에 중요한 3가지, 마음, 식사, 운동

    독소유입 막는 식이요법, 운동과 마음관리는 말기 암이라도 중요시해야 인체의 정상적인 해독시스템이 가동된다면 웬만한 독소는 해독이 됩니다. 하지만 암 환우들은 해독시스템에 문제가 있습니다. 게다가 항암치료 등으로 해독시스템이 더욱 망가집니다. 그러므로 독소 유입을 최대한 차단해야 합니다. 1기이든 4기이든, 암 치료에 있어 가장 중요한 세 가지는 마음, 식사, 운동입니다. 전문가 도움 받아 마음 비우기 첫째, 마음관리가 […]

  • 10_yc

    암 환자와 가족과의 갈등 – 긴 치료 기간, 암 환자의 상황을 고려해야

    표준치료 끝나도 여전히 암 환자, 이해와 공감으로 보살펴야 수술, 항암치료 과정이 끝나면 환자처럼 보이지 않습니다. 사실은 암 환자인데 겉모습은 정상인 같습니다. 그러다보니 가족들이 옛날처럼 무리한 요구를 하게 되고, 병 관리를 방해하게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김진목(이하 김): 특히 부부간의 갈등이 매우 큽니다. <화성에서 온 남자, 금성에서 온 여자>라는 책도 있듯, 남자와 여자는 살아온 환경이 너무나 다릅니다. […]

  • 10_yc

    암 환자와 가족과의 갈등 – 달라진 가족 환경, 각자의 처지가 달라

    서로의 입장 이해하고 갈등 줄여나가는 마음 훈련 필요해 암을 제거해버리겠다거나 암은 나와 상관없는 존재라고 생각하면 가족도 환자도 더욱 힘듭니다. 암과 함께 편안하게 지낼 수 있는 감정 상태로 변화해야 합니다. 이것이 진정한 통합 암 치료라고 생각합니다. 수명 연장만을 위한 항암치료, 과연 의미 있을까 김진목(이하 김): 환자와 가족의 생각이 서로 다른 경우가 많습니다. 우선 치료방법에 대한 […]

  • 2_yc

    달걀, 살충제, 달걀이 문제면 닭은 더 문제

    달걀은 물론 생리대까지, 생활 속 화학물질에 더 관심 가지길 우리의 먹거리, 생활용품, 생활환경에는 수많은 독소가 존재합니다. 이 독소들을 어떻게 하면 적극적으로 피할 수 있을지 항상 생각해보시기 바랍니다. 최근 달걀에서 피프로닌이 검출되어서 국가적인 문제가 되었습니다. 살충제는 달걀이 아니라 닭에 있는 것 사실 유럽에서 3개월 정도 전에 피프로닌이 검출되어 큰 문제가 된 바 있습니다. 당시 […]

  • 1_yc

    암 선고를 받았을 때 해야 할 3가지

    현대의학적 치료에 대한 결정, 식습관과 몸 관리, 마음관리 암을 진단받으면 현대의학에 매진할 것인지 아닌지를 판단하는 것이 첫째입니다. 식사와 몸 관리가 둘째입니다. 마음을 관리하고 정리하는 것이 세 번째입니다. 첫 번째, 암의 상태가 현대의학적 표준치료로 치료가 가능한지 아닌지 판단해야 합니다. 두 번째, 식이요법과 몸 관리가 필요합니다. 세 번째, 마음관리를 해야 합니다. 표준치료를 중심으로 치료 방향 생각하기 […]

  • 9_yc (1)

    암 환자의 마음 – 암 치료 기간에는 지속적인 심신의학적 치료를

    심신의학적 치료로 정서적 문제 극복하고 삶의 방향 정리할 수 있도록 해야 환우들의 아픔과 상처를 공감하는 의료진의 자세로부터 치료가 시작된다고 생각합니다. 실제로 심신의학 정서 치료를 하고 나면 다른 진료 역시 더 좋은 효과를 나타냅니다. 환자의 성격, 병에 대한 트라우마에 따라 치료 기간 달라져 박 : 암 치료에 있어 현대의학도 물론 중요합니다. 하지만 환우들이 진료를 믿을 […]

  • 9_yc

    암 환자의 마음 – 암 치료의 시작은 들어주기와 공감

    자기 자신, 가족, 사회에 분노 느끼는 암 환자의 마음에 귀 기울여야 환자의 이야기를 듣고 공감하는 것이 심신의학 치료의 출발점입니다. 그러한 과정을 거치면 치료에 대한 마음가짐이 달라집니다. 김진목(이하 김): “통합 암 치료 레시피” 부부의 첫 방송입니다. 박정미(이하 박): 부부라니. 김 : 부부 아닌가요? 박 : 맞아요. 김 :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부산대학병원 통합의학센터 […]

이전112345678910/10···53
위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