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암 환자의 생활관리

    면역 저하된 기간 중 관리가 가장 중요해 외출 시에는 꼭 마스크를 끼셔야 합니다. 사람이 많은 곳은 요리조리 피해 다니시기 바랍니다. 또 외출 후에는 반드시 손을 철저히 씻어야 합니다. 항암치료 중 포커스를 맞춰야 할 것은 면역 저하입니다. 면역 저하, 철저히 관리해야 항암제 투여 후 1주경 되면 백혈구가 감소하기 시작합니다. 그리고 2~3주에 걸쳐 서서히 회복됩니다. […]

  • 항호르몬치료

    갱년기 증상 초래하는 항호르몬치료, 다양한 방법으로 증상 완화 가능 월경이 지속되던 사람도 항호르몬제를 복용하면 모두 폐경이 오게 됩니다. 그래서 심각한 갱년기장애 증상을 경험하게 됩니다. 호르몬치료란 정확하게 말하자면 항호르몬치료입니다. 암 일으키는 호르몬 억제하는 치료 암을 초래하는 호르몬의 작용을 억제하기 위해 항호르몬제를 투여하는 치료입니다. 유방암, 난소암, 남자의 전립선암 등은 호르몬의 영향이 있습니다. 그래서 호르몬을 차단하는 […]

  • 항암치료의 일반적인 부작용

    구역, 구토, 피로 등 나타날 때 기본 식사에 충실하길 정체 모를 건강식품은 간 손상을 악화시킬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합니다. 항암치료의 가장 흔한 부작용으로는 구역과 구토가 있습니다. 여기저기 쑤시는 몸살, 피로나 무기력이 2~5일 사이에 나타나는 증상입니다. 이런 증상들은 ‘그런가 보다’라며 참고 기다려도 완화됩니다. 하지만 빨리 벗어나고 싶을 때는 ‘벌떡주사’라는 것이 있습니다. 마이어스칵테일이라고 합니다. 이런 주사가 […]

  • 암 환자를 위한 파인힐병원의 한방치료

    암 제어하는 서양의학과 환자의 기운 살리는 한방의 조화 바퀴가 하나인 외발자전거는 쉽게 넘어집니다. 의료 또한 하나의 체계만으로는 최상의 결과를 이끌어낼 수 없습니다. _ 파인힐병원 한방원장 황경민 오늘날의 암 진료는 근거 중심 의학에 기초한 표준치료가 획일적으로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실제 치료 현장에서는 고통스러운 부작용이나 후유증이 종종 일어납니다. 그렇기 때문에 획일화된 치료는 제대로 된 성과를 나타내기 어렵습니다. […]

  • 항암치료 부작용

    다양한 부작용 나타나, 호중구 수치 저하와 발열은 적극적으로 치료해야 항암치료의 부작용은 오래 지속되지는 않습니다. 오심, 구토, 피로 등의 증상은 대개 1주일 이내에 좋아집니다. 항암제는 빨리 자라는 세포를 죽이는 특성이 있습니다. 항암제는 정상세포도 파괴 그렇지만 우리 몸속에는 빨리 자라는 정상세포들도 많습니다. 입속 점막, 위나 장의 점막세포, 피를 만들어내는 골수 속의 조혈세포, 호르몬을 생산하는 성선세포, […]

  • 대학병원에서 통합 암 치료를 하지 않는 이유

    현대의학 외에는 의학으로 절대 인정하지 않는 대학병원 외국에서는 암에 대한 치료도 오래전부터 통합의학적으로 하고 있습니다. 특히 독일과 스위스 등 유럽에서는 ‘통합 암 치료’가 오래전부터 정착되어 있습니다. 통합암치료는 현대의학과 대체의학의 콜라보입니다. 대학병원 의사들은 기세등등한 현대의학주의자들로서 현대의학 이외의 어떤 것도 의학으로 인정하지 않는 안하무인 고집불통들입니다. 한때는 저도 그들 중의 일원이었지만 이제는 우물 밖으로 나와서 넓은 세상을 […]

  • 1_yc (5)

    통합 암 치료

    현대의학적 치료 부작용 줄이고 면역증강 시키는 통합 암 치료 통합 암 치료를 통해 항암치료 부작용을 달랠 수 있습니다. 그와 함께 면역도 솟게 만드는 신비한 경험을 하실 수 있습니다. 현대의학적 암 치료는 수술, 항암치료, 방사선치료 등으로 대표되고 이를 암 표준치료라고 합니다. 이 표준치료를 기본으로 하면서, 과학적으로 근거가 밝혀져 있는 보완 통합의학 요법들을 적절히 병행하는 치료법을 통합 […]

  • 암 치료, 형편상 대체요법을 하더라도 확실하게

    대체요법 선택했다면 해당 요법 100% 실천해야 경비 문제 등으로 집중적인 암 치료를 못 하시는 분도 있습니다. 그렇다면 생활 관리라도 확실하게 해야 합니다. 먹는 것, 입는 것, 운동하는 것, 생각, 모든 것을 확실하게 하셔야 합니다. 김진목: 환자를 치료하면서 흔히 볼 수 있는 안타까운 사연들에 대해서 파인힐병원 김종숙 간호부장님과 얘기를 나누고 있습니다. 조금 좋아졌다고 몸 관리 […]

위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