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암제(젤로다) 부작용으로 수족증후군이 생긴 전이성 유방암 환자

젤로다는 5FU의 효과를 내면서 부작용이 덜하지만, 수족증후군이 생길 수 있습니다
수족증후군에 셀레늄과 자닥신, 자연치료 등이 큰 도움이 됩니다

52세 여자 환자로 전이성 유방암 환자입니다. 유방암이 있다가 다른 곳으로 전이되었는데, 이럴 때는 수술도 불가능해서 항암치료를 합니다. 옛날에는 5FU나 택솔과 같은 약을 자주 사용했는데, 요즘에는 젤로다라는 약이 새로 개발되어 많이 쓰이고 있습니다. 이 약은 유방암뿐만 아니라 대장암에도 많이 쓰입니다.

몸에 들어가서 TP프로틴과 결합하면 5FU를 먹은 것과 같은 효과를 내는 젤로다

젤로다라는 약은 이 약 자체로 활성화되지는 않습니다. 이 약은 우리 몸에 들어가서 TP라는 프로틴을 만나게 되면, 5FU로 바뀌면서 활성화되어 5FU를 먹은 것과 같은 결과를 가져옵니다. 그러니까 5FU보다 부작용은 현저히 덜하지만, 5FU와 같은 항암작용을 나타냅니다.

수족증후군이 심하면 궤양도 생기고 일어설 수도 없어

이렇게 요즘 가장 많이 사용하고 있는 젤로다는 먹으면 보통 5FU를 먹었을 때 생겼던 오심, 메스꺼움 등의 증상은 없지만, 수족증후군이라는 증상이 많이 생깁니다. 손과 발이 붓거나 껍질이 벗겨지고 부종이 생기며, 심할 때는 궤양도 생깁니다. 이것을 단계별로 1급에서 3급까지 매기는데 1급은 단순히 붓고 거칠어지는 정도, 2급에서는 물집이 생기고, 보행에 지장이 있을 정도, 3급은 궤양도 생기고 도저히 일어설 수 없을 정도로 굉장히 심한 상태입니다. 이렇게 3급 부작용의 수속증후군이 있을 때에는 젤로다를 일단 끊도록 합니다.

셀레늄과 자닥신, 자연치료를 병행하며 수족증후군을 극복

이 환자는 젤로다와 택솔을 병행 치료했는데, 사실 택솔도 굉장히 독한 항암제입니다. 신경통도 많이 일으키고 환자 대부분이 팔다리에 통증이나 쑤심, 결림이나 저림 등의 증상을 많이 호소합니다. 이렇게 독한 택솔과 젤로다를 같이 쓰면서 3급 수족증후군이 생겼었는데, 우리 병원에서 셀레늄과 자닥신으로 치료했습니다. 셀레늄과 자닥신은 면역증강주사이면서 항암치료의 부작용을 치료하는 데에 아주 효과적입니다. 이 환자분께 셀레늄과 자닥신은 물론 자연치료를 함께했더니 수족증후군 증상이 크게 호전되어 젤로다와 택솔 병행치료를 무사히 잘 마칠 수 있었습니다.

No comments
Write CommentLIST
WRITE COMMENT

위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