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목의 통합 암치료 바이블108] 요료법, 암 치료에 효과가 있나요?

암 치료에 효과적이라는 요로법,
항암치료 중이거나 수술 직후 환자는 하지 말아야 한다

료법이라고 들어 보셨습니까? 말 그대로 소변으로 치료하는 요법입니다. 아무리 난치병이기로서니 어떻게 오줌을 마시느냐고 생각되겠지만, 문헌상에 보고된 요료법의 효과는 경이롭다고 할 정도로 매우 뛰어납니다. 특히 암에 있어서 요료법의 효과는 매우 뛰어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렇지만 모든 암 환자가 할 수 있는 것은 아니고 항암치료 중이거나 수술 직후의 환자는 요료법을 하지 않습니다. 왜냐하면, 소변 속에 몸에서 배출된 독소들이 많이 함유돼 있기 때문입니다.

소변 자체의 성분 보다 몸속의 에너지로 접근

요료법을 주장하는 사람들의 설명을 들으면 소변은 신장에서 소변으로 걸러지기 직전까지 본인의 혈액이라는 것이고, 물론 피와 비교하면 노폐물이 들어 있지만, 혈액과 마찬가지 성분들이 많이 들어 있으며, 소변 자체의 성분보다는 우리 몸속의 에너지에 더 관심을 가지는 것 같습니다. 혈액은 우리 온몸을 순환합니다. 그 혈액에서 소변이 만들어진 것이므로 소변은 곧 우리 몸 전체를 순환했던 액체입니다. 그러니 우리 몸 구석구석의 에너지를 갖고 있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노폐물이 함유되어 있지만, 그 에너지로 인해 치료 효과를 띤다는 설명입니다.

과학적 검증은 없지만, 거부감이 없다면 해보는 것도

요료법에서는 자고 일어난 직후의 첫 소변을 받아서 전체 또는 일부만 생수에 섞어서 마십니다. 전날 섭취했던 음식에 따라서 소변에 냄새가 나고 맛이 달라지기 때문에 소변을 계속 마심에 따라서 섭취하는 음식을 점차 개선해 나가는 간접영향도 있을 것으로 짐작합니다. 아직 효과가 밝혀지지는 않았지만, 체험사례는 굉장히 많이 나와 있으며, 암뿐 아니라 수많은 난치병 환자들이 민간요법으로 많이 실행하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습니다. 요료법 실천 단체는 전 세계적으로 널리 퍼져 있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저도 한때 체험 목적으로 실천해봤습니다. 제 경험으로 판단해 보건대 과학적인 검증은 되지 않았지만, 거부감만 없다면 하시는 것도 나쁘지는 않다고 생각합니다.

No comments
Write CommentLIST
WRITE COMMENT

위로이동